Support our siblings affected by disaster, hunger and oppression through One Great Hour of Sharing.

No Gun Ri Peace Park

한국을 위한 장로교 평화 네트워크 파트너십 창립

저와 아내 이혜영이 한국에서 사역을 시작한 직후, 카유가 시라큐스Cayuga-Syracuse 노회 장로인 린다 러셀이 그녀의 노회가 10년 넘게 한국과의 파트너십 팀을 유지하고 있다고 말하였습니다. 린다는 이 팀이 미국장로교 청년 봉사단 (YAV) 프로그램의 현장 코디네이터로서 우리의 사업에 관심이 있을 것이라고 제안했습니다. 우리는 앞으로 이어질 상호교류에 대한 우리의 흥분을 느꼈습니다. 그것은 Cayuga-Syracuse 노회와 오래되고 유익한 협력 관계를 유지하기 시작했습니다.

Partnership inspires creation of Presbyterian Peace Network for Korea

Soon after my wife, Hyeyoung Lee, and I began our mission co-worker assignment in South Korea, a Presbyterian elder from Cayuga-Syracuse Presbytery, Linda Russell, called to tell us that her presbytery has been maintaining a Korean Partnership Team for over a decade. Linda suggested this team might be interested in our work as site coordinators of the Presbyterian Church (U.S.A.)’s Young Adult Volunteer (YAV) program. We felt our excitement for the work ahead reciprocated. That began what has been a long and fruitful partnership with Cayuga-Syracuse Presbytery.